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대체투자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KB금융지주(2/5)
산은, 글로벌공급망 대응펀드 운용사 3곳 선정
서재원 기자
2024.03.15 08:56:54
중형 대신PE·웰투시인베, 소형 키움인베…9월까지 펀드 조성

[딜사이트 서재원 기자] 산업은행이 주관하는 글로벌공급망 대응펀드 위탁운용사(GP)가 결정됐다. 중형 분야에는 대신프라이빗에쿼티(PE)와 웰투시인베스트먼트가, 소형 분야에는 키움인베스트먼트가 각각 선정됐다.


산업은행은 이 같은 내용의 글로벌공급망 대응펀드 GP 선정 결과를 14일 밝혔다. 해당 펀드는 최근 반도체 등 주요 소재·부품·장비(소부장)와 관련해 빠르게 진행 중인 공급망 재편에 대응하기 위해 만들어졌다. 산업은행이 주관하고 기업은행이 공동 출자한다.


지난달 29일 산업은행은 서류심사를 통해 총 13곳 운용사 가운데 6곳을 추렸다. 중형펀드 분야에는 ▲노앤파트너스 ▲대신PE ▲웰투시인베스트먼트 ▲코스톤아시아가 후보에 올랐다. 소형에는 ▲아주아이비투자 ▲키움인베스트먼트가 서류 심사를 통과해 경합을 펼쳤다.


이어 현장실사, 구술심사 등을 거쳐 중형 분야에서 2곳, 소형 분야에서 1곳을 최종 선정했다. 선정된 GP는 소부장 기업 또는 글로벌 경쟁력 강화 추진기업에 목표결성액의 50% 이상, 중소·중견기업에 약정총액 50% 이상을 투자해야 한다.

관련기사 more
성장금융 GP 웰투시, 2호 블라인드펀드 '순항' 구본천과 김동준의 차이 키움인베, 시장 악화 속 선방…관리보수 91억 '쏠쏠' 키움인베, 모태펀드 GP 선정...사실상 '1차 클로징'

산업은행과 기업은행은 글로벌공급망 대응펀드에 총 2000억원을 출자한다. 구체적으로 중형 2곳에 각 800억원, 소형에 400억원을 투입한다. 이를 마중물 삼아 총 5000억원 규모의 펀드를 조성한다는 계획이다(중형 4000억원, 소형 1000억원). 선정된 GP는 6개월 이내에 펀드 조성을 마무리해야 한다.


산업은행 관계자는 "출자금 2000억원을 마중물 삼아 총 5000억원 규모의 펀드를 조속히 결성할 계획이다"며 "해당 펀드를 통해 국내 기업의 공급망 위기 대응능력 강화를 뒷받침할 방침이다"고 전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딜사이트 무단전재 배포금지

농협생명보험
lock_clock곧 무료로 풀릴 기사
help 딜사이트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특별한 콘텐트입니다.
무료 회원 가입 후 바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more
딜사이트 회원전용
help 딜사이트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특별한 콘텐트입니다. 무료 회원 가입 후 바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회원가입
Show moreexpand_more
에딧머니성공 투자 No.1 채널 more
딜사이트S 더머니스탁론
Infographic News
유상증자 대표주관 순위 추이 (월 누적)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