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산업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LG에너지솔루션
美생산공장 지연…글로벌 공급망 뒤쳐질라
범찬희 기자
2024.02.21 06:20:21
③체코공장 증설 본격 가동…"美 공장인수·JV설립 검토 중"
이 기사는 2024년 02월 20일 08시 29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 플러스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넥센타이어가 강호찬 부회장 체제를 맞게 된 지 5년째를 맞았다. 오너 2세인 강 부회장은 부친인 강병중 회장의 뒤를 이어 회사를 안정적으로 이끌어 왔다는 평가를 받는다. 하지만 아쉬운 대목도 적지 않다. 해외 생산시설 투자와 맞물려 이익률은 떨어졌고 재무건전성도 후퇴한 기색이 역력하다. 강 부회장 취임 5주년을 맞아 넥센타이어의 현 주소와 향후 과제 등을 살펴본다. [편집자 주]
넥센타이어 체코공장 전경. (출처=넥센타이어)

[딜사이트 범찬희 기자] 넥센타이어가 5번째 생산거점이 될 미국공장을 세울 부지 선정에 골몰하고 있다. 미국 동부 8개주를 후보군으로 좁혀두고도 좀처럼 최적지를 찾지 못하고 있다. 한국타이어와 금호타이어가 이미 미국에 생산거점을 마련해 두고 있는 만큼 IRA(인플레이션감축법) 등 미국의 보호주역주의 대응에서 경쟁사에 뒤쳐질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20일 업계에 따르면 넥센타이어는 올해부터 최근 증설을 마친 체코공장의 본격적인 가동에 들어간다. 우선 기존 550만본에서 920만본으로 생산량을 늘려 안정화를 도모한 뒤, 내년부터 능력치의 100%(1100만본)를 발휘한다는 계획이다. 지난 2019년 프라하 인근 도시인 자테츠에 설립된 체코공장은 넥센타이어의 유일한 유럽 생산거점이다.


여기에 경남 양산시와 창녕시에 위치한 국내 공장 2곳(3000만본)과 중국 청도공장(1100만본)까지 더해 1년 뒤 총 5200만본의 생산능력을 갖춘다는 구상이다.


여기에 그치지 않고 넥센타이어는 제5공장 설립을 추진한다는 계획도 갖고 있다. 완성차 시장 최대 격전지로 꼽히는 미국에 생산거점 마련을 추진한다.

관련기사 more
이현종 넥센타이어 사장 "美공장부지 선정 속도" '더뉴 아이오닉5' 국산 타이어 3社 또 '고배' 넥센타이어,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본상 수상 한국타이어, '벤투스 프리미엄' 최대 2개 무상 교체

이는 국내 의존도가 높은 공급망을 개선해 IRA로 대표되는 미국의 보호무역주의에 대응하기 위한 차원이다. 넥센타이어는 한국타이어(테네시), 금호타이어(조지아)와 달리 미국에 공장을 두고 있지 않다. 이로 인해 현대차 등 '메이드 인 USA'를 강화하는 완성차 업체와 보폭을 맞추는데 어려움이 따를 것이란 지적을 받아왔다.


넥센타이어는 투자규모와 생산제품, 예상 부지 등 미국 공장설립 계획을 구체적으로 설정했다. 우선 13억달러(약 1조7361억원)를 투입해 하루 3만1200본에 달하는 PC(승용)와 LT(소형트럭)용 타이어를 생산할 수 있는 시설을 갖춘다는 목표다.


넥센타이어 미국공장 설립 후보지. (출처=넥센타이어)

또한 조지아, 테네시, 앨라배마, 사우스캐롤라이나 등 동남부 지역에 위치한 8개주를 후보군으로 선정했다. 넥센타이어는 이들 후보 중 한 곳에 공장을 세워 늦어도 2029년 무렵 가동에 들어간다는 방침을 세웠다.


하지만 넥센타이어의 제5공장 설립이 예상보다 지체될 수 있다는 전망도 나온다. 프로젝트의 첫 단추 격에 해당하는 부지 선정이 이뤄지지 않고 있어서다. 넥센타이어는 지난해 하반기에 부지 선정을 마치기로 했지만, 아직 이에 대한 결정이 내려지지 않은 것으로 파악된다. 첫 단추가 체워지지 않으면서 올해부터 공장설계, 인허가 등의 수순을 밟는다는 타임라인이 어그러질 수 있는 상황이다.


이로 인해 주요 OE(신차용 타이어) 공급사인 현대차로의 납품경쟁에서 밀릴 수 있다는 관측도 제기된다. 현대차의 전기차 공장인 HMGMA(현대차그룹 메타플랜트 아메리카)는 당초 계획보다 3개월 앞당긴 올해 10월부터 가동에 들어간다. 같은 주에 생산시설을 두고 있는 금호타이어가 접근성에서 우위를 점하고 있는 만큼 수혜를 보게 될 것으로 점쳐진다. 한국타이어의 미국 공장이 위치한 테네시주도 조지아주와 맞닿아 있어 공급이 용이하다.


넥센타이어 관계자는 "글로벌 공급망 경쟁력을 제고 할 수 있는 최적의 부지를 물색 중"이라며 "이미 세워진 생산시설을 인수하거나 독자가 아닌 조인트벤처(JV)를 세워 공장을 조기에 운영할 수 있는 방안도 검토 중"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딜사이트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국투자증권(주)
lock_clock곧 무료로 풀릴 기사
help 딜사이트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특별한 콘텐트입니다.
무료 회원 가입 후 바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more
딜사이트 회원전용
help 딜사이트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특별한 콘텐트입니다. 무료 회원 가입 후 바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회원가입
Show moreexpand_more
에딧머니성공 투자 No.1 채널 more
딜사이트 벤처캐피탈 포럼
Infographic News
2022년 월별 회사채 만기 현황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