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블록체인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KB금융지주2
두나무 송치형 의장 2심서도 무죄
김가영 기자
2022.12.07 15:31:36
'업비트 자전거래 의혹' 2심 법원 무죄 선고
이 기사는 2022년 12월 07일 15시 31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 플러스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딜사이트 김가영 기자] 가상자산 거래소 업비트를 운영하는 송치형 두나무 의장이 7일 열린 법원 2심 판결에서 무죄 선고를 받았다. 


송 의장 등 업비트 임원진 3명은 지난 2017년 업비트 출범 초기 임의 법인계정('아이디 8')을 활용한 자전거래를 통해 1500억원 상당의 부당이득을 취한 혐의로 2018년 불구속 기소됐다. 검찰은 송 의장 등에게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등에관한법률위반(사기) 등의 혐의로 징역 6년과 벌금 10억원을 구형했다. 그러나 지난 1월 진행된 1심에서 무죄 판결이 나오자 항소를 진행했다. 


서울고등법원 형사1-3부(부장판사 심담 이승련 엄상필)는 이날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사기 등 혐의로 기소된 송 의장의 사건에 대해 검찰의 항소를 기각하고 원심의 무죄 판결을 유지했다.


재판부는 검찰이 증거로 제출한 노트북과 USB 등 자료는 위법하게 수집됐기 때문에 증거능력을 인정할 수 없다고 봤다. 


이번 판결에 대해 두나무 측은 "당사 임직원의 무죄 선고와 관련, 법원의 판단을 존중합니다"라는 짧은 입장을 밝혔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딜사이트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more
송치형 두나무 회장 "자전거래, 유동성 공급 차원" 송치형 회장 항소심...조심스런 업비트 업비트 자전·허위거래 무죄인 이유 “시세조작 없어” 송치형 의장 등 업비트 관계자 무죄
2023 미국 주식 투자 전략
Infographic News
ESG채권 발행 추세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