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산업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우리은행
SK네트웍스, '스피드메이트·트레이딩' 분사
이솜이 기자
2024.06.17 18:08:08
본·자회사 간 관리 체계 명확화...AI 중심 진화 가속화
(제공=SK네트웍스)

[딜사이트 이솜이 기자] SK네트웍스가 자동차 관리 사업을 담당하는 스피드메이트사업부와 무역 담당 트레이딩사업부를 물적 분할한다. 양사는 연내 SK네트웍스 자회사로 새롭게 출범할 예정이다. 


SK네트웍스는 17일 이사회를 열어 스피드메이트사업부와 트레이딩사업부를 물적 분할해 분사하는 내용의 안건을 의결했다고 이날 밝혔다. 물적분할이란 회사의 특정 사업부를 분사해 별도 법인이자 100% 자회사로 설립하는 것을 뜻한다. 


SK네트웍스는 오는 8월 임시주주총회 등 관련 절차를 거쳐 스피드메이트는 9월, 트레이딩 사업은 12월 신규 법인으로 출범시킬 예정이다.


스피드메이트는 국내·외 차량 정비 및 긴급출동 서비스 등 업무 전문성을 높이고 그동안 축적된 고객 서비스 데이터를 바탕으로 인공지능(AI) 연계 사업모델을 개발할 계획이다. 화학제품 중심 무역을 전개하는 트레이딩 사업의 경우 대외 경제 상황에 대응할 수 있는 AI 활용 시스템을 갖춰 사업 경쟁력을 높여갈 방침이다.

관련기사 more
워커힐호텔, 객실 생수병 플라스틱 줄이기 '앞장' SK네트웍스, 작년 사회적 가치 5690억원 창출 SK네트웍스, 어피니티에 SK렌터카 8200억 매각 한신평 "SK네트웍스 사업 물적분할 신용도 영향 제한적"

SK네트웍스는 스피드메이트와 트레이딩 사업을 우선적으로 분사하고 향후 나머지 사업들도 이해관계자 합의 등의 과정을 거쳐 추가 분사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SK네트웍스는 중간지주사 구조를 구축하고자 한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SK네트웍스 관계자는 "스피드메이트와 트레이딩 사업이 새 법인으로 독립해 더 가치를 높일 수 있도록 지원하고 전사적으로 AI를 비롯한 미래 성장과 연관된 사업 혁신을 추진할 것"이라며 "변화하는 경제 상황에 적응 및 발전하도록 본·자회사 포트폴리오 관리 효율을 높이는 것은 물론 '안정과 성장' 기조 속 구성원과 이해관계자 가치를 제고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딜사이트 무단전재 배포금지

농협생명보험
lock_clock곧 무료로 풀릴 기사
help 딜사이트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특별한 콘텐트입니다.
무료 회원 가입 후 바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more
딜사이트 회원전용
help 딜사이트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특별한 콘텐트입니다. 무료 회원 가입 후 바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회원가입
Show moreexpand_more
에딧머니성공 투자 No.1 채널 more
딜사이트경제TV 개국
Infographic News
DCM 대표주관 순위 추이 (월 누적)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