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블록체인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삼성증권
두나무 3Q 매출 29%↓…"금리 인상·경기 불황 탓"
황지현 기자
2023.11.28 17:58:37
매출 1930억원·영업이익 1018억원 기록
이 기사는 2023년 11월 28일 17시 58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 플러스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두나무가 올해 3분기 연결 기준 매출 1930억원, 영업이익 1018억원, 당기순이익 295억원을 기록했다고 29일 공시했다. (제공=업비트)

[딜사이트 황지현 기자] 가상자산 거래소 업비트의 운영사인 두나무가 하반기까지 이어진 가상자산 약세(크립토 윈터)로 인해 거래량이 감소하며 3분기 매출이 전년 대비 29% 감소했다. 


두나무는 올해 3분기 연결 기준 매출 1930억원, 영업이익 1018억원을 기록했다고 28일 공시했다. 매출은 전년 동기(2719억원) 대비 29% 줄었고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1687억원) 대비 39.6% 감소했다. 당기순이익은 같은 기간 대비 81.6% 감소한 295억원으로 집계됐다.


업비트의 실적 부진은 가상자산 거래 감소로 인한 수수료 수익 감소 때문이다. 미 연방준비제도(연준·Fed)의 기준 금리 인상 기조로 가상자산 거래가 감소했다.


이번 3분기 업비트의 수수료 매출 비중은 전체 매출에서 96.92%나 차지했다. 업비트는 투자자의 가상자산 거래대금에서 0.05%를 수수료로 받는다. 가상자산 시세가 상승해야 투자자 거래량이 늘어나 회사 수익이 증가하는 구조다. 두나무의 영업 수익 대다수가 업비트의 수수료 매출에서 나오는 만큼 시장 상황에 영향받을 수밖에 없다. 

관련기사 more
업비트, 가상자산 체결엔진 고도화 '연임' 이석우 두나무 대표, 2026년까지 3년 더 맡는다 두나무, 2Q영업익 68.9%↓....얼어붙은 투자심리 끝 모를 크립토 윈터...두나무 2Q엔 회복할까

다만 내년 초 비트코인 현물 ETF 승인과 비트코인 반감기 등의 호재로 시장 상황이 좋아질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이번 3분기는 이 같은 기대감이 반영되기 전의 실적이어서 4분기는 다소 매출 방어가 될 것으로 보인다.


업비트 관계자는 매출 하락의 요인에 대해 "지속적인 금리 인상과 경기 침체로 인한 투자 시장 부진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며 "당기순이익 감소는 전 분기 대비 가상자산 시세 하락으로 인한 가상자산 평가손실이 크게 작용했다"고 말했다.


한편, 두나무는 증권별 소유자 수 500인 이상 외부감사 의무화 대상 법인에 포함되면서 지난해부터 사업보고서와 분·반기보고서를 공시하고 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딜사이트 무단전재 배포금지

농협생명보험
에딧머니성공 투자 No.1 채널 more
금융 포럼 영상중계
Infographic News
M&A Sell Side 부문별 순위 추이 (월 누적)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