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산업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남해화학
영화 마약왕 '스핀오프', 500억 대작 드라마로 탄생
김태호 기자
2023.11.29 06:31:15
'메이드 인 코리아' 프리 프로덕션 돌입...하이브미디어코프 제작, 우민호 감독 연출
이 기사는 2023년 11월 28일 14시 14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 플러스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딜사이트 김태호 기자] 영화 제작사인 '하이브미디어코프'가 텐트폴(흥행 가능성이 높은 작품) 드라마 '메이드 인 코리아' 촬영을 준비하고 있다. 영화 '마약왕' 스핀오프 작품으로, 500억원에 육박하는 제작비가 투입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28일 문화콘텐츠 투자업계에 따르면 하이브미디어코프는 현재 드라마 '메이드 인 코리아'의 프리 프로덕션을 준비하고 있다. 프리 프로덕션은 촬영 전 각본 집필을 마무리하고 스탭을 고용하는 단계 등을 통칭한다. 주·조연 캐스팅은 대부분 완료된 것으로 파악된다. 이르면 내년 중 크랭크인(촬영시작)에 들어갈 것으로 관측된다.


하이브미디어코프는 '메이드 인 코리아' 제작비를 480억원으로 책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촬영 전인 만큼 이 금액은 변동될 수 있다. 회사는 현재 복수의 전략적투자자(SI)와 재무적투자자(FI) 등을 대상으로 프로젝트 펀딩을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된다. 드라마 업계는 영화와 달리 제작사 또는 공동 제작사가 배급 업무를 겸업해 투자금을 유치하기도 한다.


하이브미디어코프는 '메이드 인 코리아'를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에 공급할 계획을 세운 것으로 전해졌다. 고비용이 투입된다는 점을 고려하면, 글로벌 업체를 중심으로 협상을 풀어나갈 것으로 관측된다. 오리지널 작품으로 공급될 가능성도 있다. 이 경우 제작사는 저작재산권(IP)을 OTT에 넘기는 대신 제작비에 일정 수준의 마진을 얹어 받게 된다.

관련기사 more
천만 관객 넘보는 '서울의 봄', 투자자도 '봄날' 플러스엠, 영화 '서울의 봄'으로 봄날 맞을까 쏠레어파트너스, 211억 중·저예산 영화펀드 결성 쇼박스, 뜨거운 내부자들 열기, 투자배급사 중 최고 영업익 기대[NH투자증]

우민호 감독이 '메이드 인 코리아'를 연출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우 감독은 하이브미디어코프와 함께 영화 '내부자들'(2015), '마약왕'(2018), '남산의 부장들'(2020) 등을 만들었다. 내부자들은 하이브미디어코프의 첫 작품으로 극장 관객 707만명을 모으는 등 크게 흥행해 회사에 큰 수익을 안겨줬다. 우 감독은 하이브미디어코프 사내이사를 겸직하기도 했다.


'메이드 인 코리아'는 지난 2018년 상영된 영화 '마약왕'의 스핀오프 작품인 것으로 알려졌다. 마약왕은 1970년대 활동했던 국내 최대 마약업자를 모티프로 만든 실화 기반 작품이다. 영화 속 주인공인 이두삼(송강호 분)이 제작·유통하는 마약 이름이 바로 '메이드 인 코리아'다. 다만 마약왕은 극장 관객수 186만명을 모으는 데 그치는 등 흥행에 실패했다.


문화콘텐츠 투자업계 관계자는 "드라마 '메이드 인 코리아' 제작비를 고려하면 글로벌 OTT에 공급될 가능성이 유력하다"면서 "OTT가 제작비를 부담하고 오리지널 작품으로 편성할 수도 있다"고 말했다. 이어 "영화 마약왕은 한 인물의 일대기를 2시간 남짓한 분량에 욱여넣다 보니 산만하게 편집된 측면이 있는데, 드라마는 이 같은 제약은 없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하이브미디어코프는 지난 2014년 설립됐다. 내부자들 외에도 영화 덕혜옹주(2016),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2020) 등을 만들었다. 최근 개봉한 '서울의 봄'도 이 회사 작품이다. 서울의 봄은 개봉 6일 만에 관객 200만명을 돌파하는 등 흥행가도를 달리고 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딜사이트 무단전재 배포금지

농협생명보험
에딧머니성공 투자 No.1 채널 more
D+ B2C 서비스 구독
Infographic News
2021년 월별 회사채 만기 현황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