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증권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켄달리츠운용
엑스페릭스, 국내 최초 NPE 인텔렉추얼디스커버리 인수
박기영 기자
2024.02.08 16:14:25
특허관리전문회사(NPE) 전격 인수해 사업 다각화 및 계열사 시너지 확보 추진

[딜사이트 박기영 기자] 엑스페릭스가 국내 최초의 특허관리전문회사(NPE) 인텔렉추얼디스커버리를 인수한다고 8일 밝혔다.


기존 최대주주지분 30%를 272억원에 매수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향후 엑스페릭스는 최대주주 지위뿐만 아니라 경영권까지 확보할 예정이다.


인텔렉추얼디스커버리는 지난 2010년 지식재산 발굴, 매입, 매각, 라이선싱, IP컨설팅 등 IP수익화 사업을 주목적으로 설립됐다. 주된 수익원은 무형자산(특허권)의 매각수익, 관련한 라이선싱 수수료로 특허권과 관련한 자산운용업까지 망라하고 있는 전방위 특허관리전문사업자(NPE)이다.


현재 통신, 반도체, 소프트웨어 등 주요 기술분야의 IP를 확보해 IP거래, IP 라이선싱 등의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IP 거래 및 IP라이선싱 시장은 약 300조원 이상 규모로 추정되며, IP 거래 시장 규모는 약 36조원으로 매년 급격하게 성장중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관련기사 more
엑스페릭스, 자회사 엑스에이엠 소재사업 진출 본격화 엑스페릭스, 200억 규모 전환사채 발행 外 엑스페릭스, 에어솔루션 공급 시작…HD산업 진출 엑스페릭스, 강관 전문업체 현대알비와 업무협약

산업 성장에 따라 IP의 중요성은 점차 높아지고 있으며 IP 활용을 촉진하기 위한 IP금융투자 또한 증가하고 있다. 이러한 환경속에서 회사는 설립 이후 꾸준한 투자를 통해 이미 1300여개 이상의 IP를 확보, 전문성을 갖춘 IP 인력과 관리 시스템을 통한 다수의 사업 실적을 내놨다. 이를 바탕으로 2015년 이후 IP프로젝트 평균 내부수익률(IRR)이 25% 이상이다.


윤상철 엑스페릭스 대표는 "특허관리전문회사는 아직 국내에서는 생소하지만 이미 서구권에서는 활성화돼 있고, 국내 유수의 업체들도 다수 소송 전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이라며 "NPE가 특허괴물로 불리며 경계의 대상으로 생각하는 경우가 많지만 역으로 IP가 지켜야 하는 재산이라는 인식도 커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경험이 없는 국내의 대다수 회사들은 글로벌 업체들의 침범에도 최소한의 대응도 하지 못하고 있다"며 "더불어 AI, 소프트웨어에 대한 중요도가 커지고 있는 만큼 인텔렉추얼디스커버리가 이룩한 지난 10여년간의 경험과 성과를 바탕으로 IP 컨설팅, 라이선싱 분야에서의 더 큰 성장을 기대해 볼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되어 이번 인수를 결정했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딜사이트 무단전재 배포금지

에딧머니성공 투자 No.1 채널 more
한국투자증권
Infographic News
M&A Buy Side 부문별 순위 추이 (월 누적)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