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산업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삼성증권
한화 방산3사, 이순신 방위산업전서 함정 역량 과시 外
이호정, 최유라, 박민규, 송한석 기자
2024.04.22 18:05:30

한화 방산3사, 이순신 방위산업전에서 함정사업 역량 과시

[이호정, 최유라, 박민규, 송한석 기자] 한화오션, 한화에어로스페이스, 한화시스템 등 한화 방산 3개사는 24일부터 창원 진해 해군사관학교에서 열리는 '2024 이순신방위산업전'에서 최신예 함정 기술력을 선보이며 '함정 명가'로서의 위상을 과시한다고 22일 밝혔다. 한화오션은 이번 전시회에서 한국형 차기 구축함(KDDX), 울산급 Batch-III 호위함, 장보고-III Batch-II 잠수함, 리튬전지 등 총 4종을 선보인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함정용 엔진과 발전기, 한화시스템은 해양 유무인 복합체계를 전시하는 공동관으로 참여한다. 한화오션은 KDDX 개념설계 모형을 전시한다. 관람객들은 이 모형을 통해 '첨단 이지스함의 국산화'라는 원대한 목표를 실현하는 한국형 차기 구축함의 뿌리가 '한화오션'이라는 것을 알 수 있다. 이러한 전시를 통해 한화오션은 부스를 방문하는 해군 관계자들 뿐만 아니라 25개국 50여 명의 해외 무관단 등 해외 군 관계자들에게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함정 명가로서의 기술력을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또한 KDDX 상세설계 및 초도함 건조를 위한 역량이 검증·준비된 '정통 수상함 명가'임을 강조할 예정이다.


현대제철 지역 생태자원 지킴이 역할 앞장


현대제철이 월드비전, 한국생태관광협회 등 NGO와 함께 당진시 청소년을 대상으로 '나도 시민 과학자' 프로그램을 시행한다. '나도 시민 과학자' 프로그램은 당진시에 거주 중인 초등학교 4학년부터 중학생까지 총 20명의 학생들을 선발해 지역의 다양한 생태자원 현황을 조사하는 한편, 이를 통해 생물다양성의 의미와 보전에 대한 관심을 높인다는 취지로 기획되었다. 지난 4월4일(목)부터 15일(월)까지 지역 언론 및 온라인 신청을 통해 공개모집된 20명의 학생들은 4월20일(토) 발대식을 시작으로 6월16일(일)까지 활동하게 된다. 학생들은 본격적인 활동에 앞서 사전교육을 통해 생물다양성의 가치와 당진 지역의 생태자원 현황, 시민과학의 의미와 역할, 생물 관찰과 기록 방법에 대해 교육을 받고 이후 음섬포구, 당진천 등 현장에서 생태 모니터링과 조사를 진행하며 시민 과학자의 역할을 체험할 계획이다.


SK지오센트릭, 원가·부산물 줄인 '생분해성 플라스틱' 기술 확보

관련기사 more
한화오션 미국법인, 1857억원 규모 유상증자 참여 한화오션, LPG선 1척 1764억에 수주 外 SK가스 高배당 최대 수혜자는 최창원 부회장?

SK지오센트릭은 SK이노베이션 환경과학기술원 연구진이 젖산 생산을 위한 미생물 발효방법을 개발해 한국생물공학회로부터 우수기술연구상을 수상했다고 22일 밝혔다. SK지오센트릭의 지속 가능한 화학제품 개발에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생분해성플라스틱(PLA)는 매립 시 3~6개월 내 자연분해 돼 지속 가능한 소재로 쓰임새가 커지고 있다. 분해에만 500년 이상 걸리는 석유화학 물질(에틸렌) 플라스틱을 대신해, 최근에는 카페의 일회용 포크, 농사용 비닐, 의료도구 등이 PLA 제품들로 대체되고 있다. SK지오센트릭은 이번 R&D 성과를 바탕으로 경제성을 갖춘 사업화 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각 국의 생분해 소재 지원책이 확대되는 가운데 농업, 운송, 의료, 포장 등 PLA의 쓰임새가 늘고 있어, 이번 성과가 향후 PLA 시장에서 원가 경쟁력을 확보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보고 있다. SK지오센트릭 관계자는 "지난 한 세기 동안 인류 생활을 편리하게 해주었던 플라스틱은 이제 환경의 지속성 또한 고려하지 않을 수 없게 됐다"며 "이번 R&D 성과가 사업화로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해 세계 PLA 시장에서 SK이노베이션 계열의 경쟁력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SK케미칼, 순환 재활용 기술·솔루션 선봬


SK케미칼이 아시아 최대 플라스틱 전시회에 참여해 순환 재활용(Circular recycle TM) 솔루션을 알린다. SK케미칼은 오는 23일부터 26일까지 중국 상하이 홍차오에 위치한 국립전시컨벤션센터(NECC, National Exhibition and Convention Center)에서 열리는 차이나플라스 2024(Chinaplas 2024)에 참가한다고 22일 밝혔다. SK케미칼은 이번 전시회에서 '지구를 푸르게 :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실존 솔루션 (Greening The Globe : On hand solution for a sustainable tomorrow)'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솔루션을 경험할 수 있는 전시 공간을 마련했다. SK케미칼 이번 전시회를 통해 폭 넓은 지속가능 소재 제품군과 실제 이 소재를 적용해 이미 상업화된 제품을 전시했다. ▲ECOTRIA CR이 적용된 다양한 화장품과 가전, 생활용품의 글로벌 브랜드 제품들이 전시되며, ▲스카이펫 CR이 적용된 타이어코드 ▲삼다수 Reborn 등 실제 순환 재활용 소재를 통해 성공적으로 상용화로 연결된 최종 제품도 전시회를 통해 선보일 예정이다.


태광그룹, 티시스 콜센터 근무환경 개선해 장관 표창


태광그룹의 인프라ㆍ레저부문 계열사 인티시스는 '2024 케이블TV방송대상' 상생협력 공로를 인정받아 CS사업본부 SK브로드밴드 CS팀 조선주 팀장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고 22일 밝혔다. 조 팀장은 상생협력 분야에서 콜센터 상담사 근무환경을 개선하고 고령 고객들의 서비스 질을 개선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특히 주부 대상 시간제 근로 시스템을 마련하고. 감정 노동자 심리 상담 서비스를 지원했으며, 독거 노인을 대상으로 한 주1회 안부전화 캠페인 등을 추진하기도 했다. 조 팀장은 "함께 노력해준 직원들의 노고가 있었기에 상을 수상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근무 환경 개선과 고객 서비스 품질 개선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SK온, 육아휴직 2년으로 확대


SK온이 육아휴직 기간을 확대해 저출산 해소에 적극 동참하고 나섰다. 법정 육아휴직 기간인 1년에 추가로 1년 연장해 최대 2년까지 육아휴직을 할 수 있도록 했다. 출산이나 육아로 인한 경력단절 가능성을 최소화하고, 일∙가정 양립 문화 확산에 기여하자는 취지다. SK온은 육아휴직 기간을 최대 2년으로 연장하는 육아휴직 제도를 시행한다고 22일 밝혔다. 임신중이거나 만 8세(초등학교 2학년) 이하 자녀 양육이 필요한 구성원은 누구나 사용할 수 있다. 남녀고용평등과 일∙가정 양립 지원에 관한 법률에 따르면, 만 8세 이하 자녀를 둔 직장인은 '육아휴직 1년 후 단축근무 1년'이나 '단축근무 2년'을 선택할 수 있다. SK온 구성원은 이번 제도 변경에 따라 '육아휴직 2년'을 추가로 선택할 수 있게 됐다. 특히 육아휴직은 남녀 제한이 없는 만큼 아빠의 육아 참여도 더 활발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재 4월 기준 SK온의 남성 육아휴직자 수는 전체 휴직자의 절반에 달한다.


고려아연, 올해의 금속공예가상 주최


고려아연(회장 최윤범)이 주최하는 '2023 올해의 금속공예가상' 시상식이 24일 17시 인사동 갤러리1010에서 열린다고 23일 밝혔다. '올해의 금속공예가상'은 한국 현대금속공예 작가들이 보다 나은 환경과 지원 속에서 창작활동을 할 수 있도록 독려하기 위해 지난 2013년 창설되었으며, 고려아연은 비철금속 분야 글로벌 1위 기업으로서'금속'이라는 공통점을 감안하여 해당 상의 후원을 결정하게 됐다. 본 상은 매 해 다양한 활동들을 통해 현대금속공예의 잠재력과 비전을 보여주고 있는 만 45세 이하의 역량있는 한국 금속공예가들을 선정하는 상이다. 운영위원회를 통해 공정하고 개방적인 심사과정 속에 선정된 이번 2023년 수상자는 권슬기, 김상훈 두 작가다. 먼저, 권슬기 작가는 국내외에서 이미 여러 차례의 개인전과 초대전으로 작품을 발표해왔다. 권 작가는 오랫동안 실리콘을 소재로 독특한 유기적 형태들을 제작하면서 생명과 환경에 대한 메시지를 전달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김상훈 작가는 판금기법으로 기물을 제작해 온 작가로, 타출기법을 통해 형태의 표면에 다양한 요철의 문양을 표현한다. 김 작가 또한 그동안 국내외에 여러 차례 발표해 왔다. 특히 2016년 독일 하나우에서 개최되고 있는 실버트리엔날레에서는 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SK가스, LNG터미널 시운전 개시…성장 모멘텀 본격 가동


올해를 '신사업 본격 가동 원년'으로 삼은 SK가스의 액화천연가스(LNG)사업이 속도를 내고 있다. SK가스는 한국석유공사와 함께 울산 북항에 건설하고 있는 '코리아에너지터미널(KET)'에 첫 번째 LNG가 도입됐다고 22일 밝혔다. 지난 5일, 약 6만 5천톤 규모의 LNG를 실은 LNG 선박 'Grace Cosmos'호가 KET 2번 부두에 입항해 하역을 개시한 이후 쿨다운까지 무사히 마무리함으로써 KET의 LNG터미널 시운전 개시를 성공적으로 이뤄내는 동시에 울산항을 통한 LNG도입 시대가 개막했음을 알리게 됐다. 이번에 도입된 LNG는 SK가스의 발전 자회사인 UGPS(울산 GPS) 및 KET 시운전 등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UGPS는 LNG와 LPG를 모두 연료로 활용할 수 있는 세계 최초의 LNG·LPG 듀얼 발전소다. 시황에 따라 LNG와 LPG중 가격 경쟁력 있는 가스를 연료로 선택해 탄력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것이 강점이며, 발전용량은 원전 1기와 맞먹는 1.2GW에 달한다. 특히 이번 KET의 LNG 터미널 사업 개시는 SK가스 LNG 밸류체인 중 저장을 책임지는 KET와 수요를 담당하고 있는 UGPS, 두 핵심 인프라가 처음 연결되었다는 데 더욱 의미가 있다.


KAI, 이라크 방산 전시회 참가…중동 시장 폭발적 수요 대응

KAI(한국항공우주산업㈜)가 20일부터 23일까지 진행되는 '2024 이라크 방산전시회(IQDEX)'에 참가해, 중동과 북아프리카 시장의 폭발적 수요에 대응하기 위한 마케팅에 나섰다고 22일 밝혔다. KAI는 이번 전시회에서 고정익과 회전익 존(zone)으로 구성된 전시 부스를 마련하고 KF-21, FA-50, 수리온, LAH 등 주력 항공 플랫폼과 미래 전장의 게임체인저로 불리는 유무인복합체계가 적용된 차세대 공중전투체계를 중점 소개한다. 특히, KAI와 LIG 넥스원은 공동으로 KOREA 존을 운영하며, 국산 항공 플랫폼과 무장에 대한 공동 마케팅을 추진함으로써 중동/아프리카 지역에 운용 효율성과 적합성이 높은 K-방산 무기체계를 적극 알린다는 전략이다. 최근 중동의 안보 정세가 불안한 가운데 중동/아프리카의 주요 국가들이 앞다투어 국방전력 강화에 나서고 있으며, 노후 기종 교체 수요까지 맞물리며 FA-50을 중심으로 KF-21, 수리온 등 다양한 KAI의 항공기 플랫폼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KAI는 이번 전시회에서는 중동 및 아프리카 정부 고위급 관계자와 육해공군 수뇌부들과 국산전투기 및 헬기 등 주력사업에 대한 협력 방안을 논의하고 미래사업 관련 신규 사업기회를 발굴할 계획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딜사이트 무단전재 배포금지

KB금융지주(5/5)
lock_clock곧 무료로 풀릴 기사
help 딜사이트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특별한 콘텐트입니다.
무료 회원 가입 후 바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more
딜사이트 회원전용
help 딜사이트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특별한 콘텐트입니다. 무료 회원 가입 후 바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회원가입
Show moreexpand_more
에딧머니성공 투자 No.1 채널 more
종근당
Infographic News
조달방법별 조달 비중 / 직접조달 vs 간접조달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