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산업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삼성증권
인천공항면세점 후보 신세계·신라·현대
이수빈 기자
2023.03.17 18:11:26
중소·중견 후보자는 경복궁면세점·시티플러스…CDFG는 '탈락'
인천국제공항 면세점 사업권 별 우선협상 대상자 (제공=인천국제공항공사)

[딜사이트 이수빈 기자] 인천국제공항 내 면세점 신규 사업권 입찰에서 신세계디에프와 호텔신라, 현대백화점이 우선협상 대상자로 선정됐다. 관심을 모았던 중국국영면세점그룹(CDFG)은 한 곳의 사업권도 따내지 못하며 인천공항 입성이 불발됐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인천공항 내 1터미널(T1)과 2터미널(T2)의 사업권 별 복수사업자를 선정해 관세청에 통보할 예정이라고 17일 밝혔다.


인천국제공항공사의 종합평가 결과 향수·화장품·주류·담배를 취급하는 DF1과 DF2 사업권은 신세계디에프와 호텔신라가 선정됐다. 또한 패션·부티크를 취급하는 DF3, DF4 사업권은 신세계디에프와 호텔신라가, 부티크 전용 매장을 운영할 수 있는 DF5 사업권은 신세계디에프와 호텔신라, 현대백화점면세점이 심사 대상 후보로 선정됐다.


중소중견기업 사업권인 DF8, DF9 사업권은 경복궁면세점과 시티플러스가 심사 대상 사업자로 선정됐다. 각 구역별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사업자는 관세청 특허심사를 받게 된다. 면세사업권 계약기간은 기본 10년이다.


한편 국내 면세점 진출로 관심을 모았던 CDFG는 예상보다 낮은 입찰액을 제시하면서 사업자 후보 선정이 불발된 것으로 알려졌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딜사이트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more
호텔신라·신세계, 인천공항 면세점 사업자 선정 국내 면세업, '독이 든 성배' 잡았나 인천공항, 면세점 새 주인 찾는다 면세점 재도약, 연쇄효과 기대
농협생명보험
에딧머니성공 투자 No.1 채널 more
딜사이트S 상한가스쿨
Infographic News
업종별 IPO 현황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