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산업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KB금융지주2
보스턴다이내믹스, 정의선에겐 3조5천억 걸려
이수빈 기자
2022.10.21 08:00:31
④IPO시 지분 가치 추정…지분매각보다 지분활용 자금조달에 무게
이 기사는 2022년 10월 20일 17시 11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 플러스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보스턴다이내믹스의 로봇개 '스팟'(왼쪽)과 휴머노이드 로봇 '아틀라스'. 사진제공/보스턴다이내믹스

[딜사이트 이수빈 기자]
2020년 현대자동차그룹이 인수한 보스턴다이내믹스는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의 자금 마련을 위한 열쇠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보스턴다이내믹스가 미국 시장에 상장할 경우 정 회장이 보유한 지분 20%의 가치는 대략 3조5000억원에 달할 것으로 추정되기 때문이다. 다만 정 회장의 보스턴다이내믹스 지분 인수에 대해 '사업기회 유용' 논란이 있는 만큼 지분 매각 보다는 이를 활용한 자금 조달 가능성에 무게가 실린다.


현대차그룹은 지난 2020년 약 9600억원을 들여 일본 소프트뱅크 그룹이 보유한 보스턴다이내믹스 지분 80%를 인수했다. 현대차(30%)와 현대모비스(20%), 현대글로비스(10%)가 인수에 참여했고 정 회장도 사재 2400억원을 투입해 20%의 지분을 확보했다. 1992년 메사추세츠 공과대학(MIT)의 사내 벤처로 시작한 보스턴다이내믹스는 2013년 구글, 2017년 소프트뱅크그룹을 거쳐 현대차그룹을 주인으로 맞이하게 된 것이다.


주목할 부분은 보스턴다이내믹스 인수 계약에 소프트뱅크에 풋옵션 권리를 부여하는 내용이 포함됐다는 점이다. 구체적으로 현대차그룹은 4년 안에 보스턴다이내믹스를 미국 시장에 상장해 소프트뱅크가 지분을 매각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해야 하고, 상장하지 않을 경우 소프트뱅크 잔여 지분 20%에 대해 풋옵션을 행사할 수 있다.


업계에선 이 같은 계약 내용에 따라 정 회장이 보스턴다이내믹스의 기업공개(IPO) 후 자금 마련에 나설 것이란 전망이다. 정 회장이 지분으로 확보할 수 있는 자금을 예상하기 위해 보스턴다이내믹스의 2024년 추정 매출을 단순 환산하면 약 5344억원이다. 이는 보스턴다이내믹스의 2020년·2021년 매출 성장률을 기반으로 산출한 수치다.

관련기사 more
현대차 아이오닉5, 미국 '올해의 SUV'

여기에 보스턴다이내믹스와 유사하게 뛰어난 제어 기술로 산업용 로봇을 제작하는 비교기업 2곳(나스닥 상장사, SARCOS와 NOVANTA)의 평균 주가매출비율(PSR) 33배를 반영하면 예상 시가총액은 약 17조6352억원으로 도출된다. 이 경우 정 회장이 20%의 지분으로 확보할 수 있는 자금은 약 3조5000억원에 달한다. 즉 보스턴다이내믹스가 2024년 예상대로 매출을 달성한다면  정 회장이 보스턴다이내믹스 상장으로 마련할 수 있는 추정 금액이 3조원 이상인 것이다.


다만 현대차그룹이 보스턴다이내믹스 지분 인수 과정에서 총 80%의 지분을 모두 매입하지 않고 정 회장이 사재를 털어 20%를 인수한 것에 대해 사업기회 유용 논란이 계속되고 있다. 이에 따라 정 회장이 보스턴다이내믹스 지분 전량을 매각할 가능성은 높지 않다는 게 업계의 시각이다.


일각에선 보스턴다이내믹스 지분을 활용해 주택담보대출 등에 나설 것이란 전망이다. 정 회장이 사업기회 유용 논란이 확대되는 걸 피하기 위해 보유 지분을 이용해 현대모비스 매입 자금 마련에 나설 수 있다는 의미다.


이창민 한양대 경영학과 교수는 "사업기회 유용 논란이 아직 해소되지 않은 만큼 이 지분을 매각하기엔 부담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딜사이트 무단전재 배포금지

2023 미국 주식 투자 전략
Infographic News
업종별 회사채 발행 현황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