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산업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KB금융지주2
2인치 쑥…LGD, 접고 비트는 디스플레이 세계 첫 개발
이수빈 기자
2022.11.08 10:31:28
웨어러블·모빌리티·패션 등 다양한 산업분야 활용 전망
LG디스플레이의 스트레처블(Stretchable) 디스플레이. 사진제공/LG디스플레이

[딜사이트 이수빈 기자] LG디스플레이가 자유롭게 늘리고 접고 비틀 수 있는 '스트레처블(Stretchable) 디스플레이'를 세계 최초로 개발했다.


LG디스플레이는 최근 '스트레처블 국책과제 1단계 성과 공유회'를 열고 화면이 최대 20% 늘어나면서도 고해상도를 구현한 12인치 풀 컬러 스트레처블 디스플레이 시제품을 공개했다고 8일 밝혔다. 스트레처블 디스플레이는 늘리기, 접기, 비틀기 등 어떤 형태로도 자유롭게 변형이 가능해 궁극의 프리 폼(Free-Form) 디스플레이로 불린다.


LG디스플레이가 공개한 프로토타입(시제품)은 12인치 화면이 14인치까지 신축성 있게 늘어나면서도 일반 모니터 수준의 고해상도(100 ppi)와 적·녹·청(RGB) 풀 컬러의 동시 구현에 성공한 제품이다. LG디스플레이는 "스트레처블 디스플레이 기술의 핵심인 유연성·내구성·신뢰성을 기존 대비 획기적으로 높임으로써 상용화를 위한 기술적 난제를 극복했다"고 밝혔다.


구체적으로 콘택트렌즈에 쓰이는 특수 실리콘 소재로 신축성이 뛰어난 필름 형태의 기판을 개발해 유연성을 크게 높였으며, 40μm(마이크로미터, 100만분의 1m) 이하의 마이크로 LED 발광원을 사용해 외부 충격에도 화질 변화를 방지할 수 있는 내구성을 확보했다. 또한 기존의 직선 형태의 배선 구조를 S자 스프링 형태 배선 구조로 바꾸는 등 설계 최적화로 반복해 구부리거나 접어도 성능을 유지한다.

관련기사 more
힘들 땐 안정화...LG디플 '재무통' 정호영 사장 유임 스피커 어딨지? LG디플, 안보이는 스타일로 LG디플 "LCD패널 재활용률 80%까지 개선" LG디스플레이, 하이엔드로 사업 바꾼다

스트레처블 디스플레이는 얇고 가벼울 뿐만 아니라 피부나 의류, 가구 등 불규칙한 굴곡면에도 접착할 수 있어 향후 웨어러블, 모빌리티, 스마트 기기, 게이밍, 패션 등 다양한 산업 분야에 폭 넓게 적용될 전망이다.


아울러 재난 현장에 있는 소방관과 구급대원의 특수복에 스트레처블 디스플레이를 적용해 안전하고 신속한 대응을 위한 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할 수 있으며, 화면을 올록볼록한 버튼 형태로도 만들 수 있어 시각장애인도 편리하게 터치할 수 있는 디스플레이로도 활용 가능하다.


LG디스플레이는 앞서 지난2020년 '전장 및 스마트기기용 스트레처블 디스플레이 개발 국책과제' 주관기업에 선정되어 국내 20개 산학연 기관과 공동 연구개발을 진행해 왔다. 고난도로 분류되는 스트레처블 디스플레이 기반 기술을 확보하고, 소재·부품·장비 국산화와 R&D 인프라 구축에 기여한다는 점에서도 이번 성과는 의미가 있다.


LG디스플레이는 국책과제가 완료되는 2024년까지 스트레처블 디스플레이 장비, 소재 기술 완성도를 더욱 높인다는 계획이다. 윤수영 LG디스플레이 최고기술책임자(CTO)는 "스트레처블 국책과제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해 한국 디스플레이 기술 경쟁력을 한 차원 높이고, 디스플레이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이끌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딜사이트 무단전재 배포금지

딜사이트플러스 안내-1
Infographic News
IPO 수요예측 경쟁률 vs 청약 경쟁률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