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금융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남해화학
11월 회사채 수요예측 참여율 전년比 108%p↑
이소영 기자
2023.12.08 15:00:33
금리인상 종료 기대 효과…크레딧 스프레드도 8bp 감소
채권 종류별 발행현황 (사진제공=금융투자협회)

[딜사이트 이소영 기자] 지난달 회사채 수요예측 금액은 전년동기 대비 줄었지만, 참여 금액은 오히려 증가했다. 예상을 밑돈 미국 고용·물가지표 등 영향으로 금리 인상 종료 기대가 커진 영향이다.


금융투자협회가 8일 발표한 '11월 장외 채권시장 동향'에 따르면 회사채 수요예측 금액은 총 8건, 3900억원으로 전년 동월(4100억원) 대비 200억원 감소했다. 반면 수요예측 참여율은 같은기간 341.7%에서 449.7%로  108.0%p 증가했다. 미매각은 발생하지 않았다.


등급별 참여율은 AA등급 이상의 경우 600.0%, A등급은 291.6%를 기록했다. BBB등급 이하는 수요예측 건이 없었다.


이 같은 회사채 시장의 강세는 이달 초 미국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와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에서 예상에 부합하게 금리가 동결된 가운데, 미국의 예상을 하회한 고용·물가지표 등 영향으로 금리 인상 종료 기대가 커진 영향이다.

관련기사 more
"한은 금리인하 내년 3Q 이후…회사채 양극화 지속" 창립 70주년 맞은 금투협 "새로운 100년 도약" 채권 전문가 90% "이달 기준금리 동결 예상" 채권시장 심리 소폭 개선…美금리동결 전망 우세

금투협 관계자는 "월초 미 FOMC에서 시장 예상대로 금리가 동결된 후 금융여건 긴축을 명시한 점이 시장에 우호적으로 해석돼 강세 재료로 작용했다"며 "미 10월 고용지표와 10월 소비자물가상승률(CPI)이 시장 예상치를 밑돌아 금리인상 사이클 종료 기대감이 증가해 금리가 큰 폭 하락했다"고 설명했다.


회사채 발행 역시 금리 하락 영향 등으로 지난달 보다 1500억원 증가한 4조8000억원을 기록했다. 신용등급 AA- 3년물 회사채와 국고채간 금리 차이를 의미하는 크레딧 스프레드는 지난달 74bp(1bp=0.01%포인트)로 지난 10월(82bp) 대비 8bp 줄었다.


회사채를 포함한 채권 전체 발행규모는 지난달 71조5000억원으로 전월 대비 3조9000억원 늘었다. 국채와 자산유동화증권(ABS) 등이 감소했지만 금융채가 크게 늘어난 영향이다. 발행잔액은 특수채, 금융채 등의 순발행이 늘어 2735조1000억원을 나타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딜사이트 무단전재 배포금지

농협생명보험
에딧머니성공 투자 No.1 채널 more
딜사이트S 상한가스쿨
Infographic News
업종별 ECM 발행현황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