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산업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LG에너지솔루션
대우건설, '한국초저온 인천물류센터' 신축사업 수주
박안나 기자
2024.02.29 14:07:58
물류센터 등 비주택부문 확대…사업 다각화 속도↑
한국초저온 인천물류센터 조감도. (제공=대우건설)

[딜사이트 박안나 기자] 대우건설이 초저온물류센터 신축사업을 수주해 포트폴리오 다각화에 속도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


29일 대우건설은 인천광역시 연수구 송도동 590번지에 대규모 초저온물류센터를 짓는 '한국초저온 인천물류센터 신축사업'을 수주했다고 밝혔다. 


한국초저온 인천물류센터 신축사업은 11만858㎡의 대지에 초저온동이 포함된 지하1층~지상7층의 창고동과 지하1층~지상4층의 지원동을 신축하는 사업이다. 국내 최대규모의 초저온물류센터가 들어서게 되며, 총 공사금액은 4930억원(부가가치세 포함)이다. 발주처는 한국초저온인천으로,에너지·인프라 전문 사모펀드 운용사인 EMP벨스타, 한국가스공사, 한국가스기술공사 등이 설립한 특수목적법인이다.


대우건설이 수주한 한국초저온 인천물류센터는 'LNG 냉열'을 사용하는 친환경 저온물류센터로 시공될 예정이다. LNG 냉열이란 영하 162℃의 LNG를 0℃로 기화시킬 때 발생하는 에너지를 말한다. 냉열은 냉동창고 운영에 사용되고, 기화된 천연가스는 발전에 활용된다.

관련기사 more
백정완 대우건설 대표 "도시정비·해외 개척 투트랙" 대우건설, 미래 먹거리 '친환경 에너지' 낙점 대우건설, 매출 늘고 영업익 감소…주택 원가율 부담 형님 보다 큰 동생…모그룹 지원여부 주시

대우건설은 "LNG냉열을 활용하면 짧은 시간 안에 냉동 온도에 도달할 수 있어 일반 전기 냉동기에 비해 전기 사용량을 절반 이상 감축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고 설명했다.


초저온물류센터는 글로벌 팬데믹 당시 상온에 노출된 백신들이 폐기되며 보관 장소로서 그 중요성이 부각됐다. 특히 화이자 백신은 영하 70도보다 낮은 온도에서 보관해야 하는데, 당시 한국초저온이 운영하는 평택물류센터가 영하 80도를 유지할 수 있는 유일한 창고로 꼽혀 백신 보관 및 유통에 핵심적인 역할을 했다.


대우건설은 올해 한국초저온 인천물류센터 신축사업을 시작으로 비주택부문의 수주 확대를 통해 포트폴리오 다변화를 구축해나간다는 계획이다. 데이터센터, SOC를 포함해 사업성이 높은 비주택 부문의 사업 수주와 해외 사업 등을 통해 침체된 주택 시장에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한국초저온 인천물류센터 신축 사업은 일반적인 주택 사업과 달리 발주처가 공사비 재원을 100% 확보해 수금 안정성이 높은 것으로 평가된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대우건설은 풍부한 시공경험과 뛰어난 시공능력을 바탕으로 한국초저온 인천물류센터 신축사업을 수주할 수 있었다"며 "사업 포트폴리오 다각화를 통해 국내 부동산 시장 침체를 극복하고 세계 건설 디벨로퍼로 성장하기 위한 노력을 이어갈 것"이라고 전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딜사이트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국투자증권(주)
lock_clock곧 무료로 풀릴 기사
help 딜사이트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특별한 콘텐트입니다.
무료 회원 가입 후 바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more
딜사이트 회원전용
help 딜사이트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특별한 콘텐트입니다. 무료 회원 가입 후 바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회원가입
Show moreexpand_more
에딧머니성공 투자 No.1 채널 more
D+ B2C 서비스 구독
Infographic News
M&A Buy Side 부문별 순위 추이 (월 누적)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