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산업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KB금융지주(2/5)
롯데쇼핑, 1Q 실적 개선...마트 효자 노릇 '톡톡'
조은지 기자
2024.05.09 18:35:46
전년比 순이익 26.1% '껑충'…불황으로 하이마트·홈쇼핑 외형 축소
(출처=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

[딜사이트 조은지 기자] 롯데쇼핑이 지난해 4분기에 이어 올 1분기에도 수익성을 개선하는데 성공했다. 


롯데쇼핑은 올 1분기 연결기준 매출액이 3조 5133억원으로 전년 3조 3616억 대비 1.4% 줄었다고 9일 밝혔다. 같은기간 영업이익은 2.1% 증가한 1125억원을, 순이익은 26.1% 증가한 729억원을 기록했다. 매출은 대부분의 사업부에서 증가했으나 하이마트와 홈쇼핑은 업황 부진의 여파로 소폭 감소했다. 반면 수익성은 백화점과 e커머스를 제외한 모든 사업부에서 개선됐다.


사업별로 보면 주력인 백화점부문의 1분기 별도매출은 8156억원으로 전년 8047억원 대비 1.4% 늘었다. 다만 영업익은 903억원으로 지난해 같은기간 대비 31.7% 줄어들었다. 베트남 중심으로 매출액이 늘었으나 일회성 비용 및 고마진 패션 상품군 매출 둔화로 인해 영업이익이 감소했다.


롯데마트는 올해 1분기 매출 1조4825억원과 함께 영업이익 432억원을 기록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2.5%, 영업이익은 35.3% 확대됐다. 마트와 슈퍼의 통합 작업에 따른 매출총이익률 개선과 판관비율 감소 등의 효과로 이익 규모가 커졌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관련기사 more
롯데홈쇼핑, 'TV숏폼' 차별화...고객 사로잡는다 "MZ세대 모여라"...'타임빌라스 수원' 상륙 롯데하이마트, 순적자 사슬 끊을 묘수는 롯데쇼핑, '비용절감' 총력 1분기도 영업익 성장세

e커머스는 7분기 연속으로 매출액 증가세가 이어지고 있다. 매출은 298억원으로 전년 293억원 대비 1.7% 성장했다. 반면 영업손실은 224억원으로 전년 동기 영업손실(200억원) 보다 적자 폭이 커지며 부진을 이어갔다.  


하이마트 부문의 경우 소비 심리 위축에 따른 사전시장 불황의 영향으로 전년 동기 대비 16.1% 감소한 5251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다만 사업구조 개선 전략 등으로 영업손실을  258억원에서 160억원까지 적자폭을 줄이는데 성공했다.


홈쇼핑은 외형은 줄었지만 수익성은 크게 확대됐다. 매출액은 2275억원으로 전년 2312억원 대비 1.6%줄었다. 반면 영업이익은 패션·뷰티·여행 등 고마진 상품의 판매가 늘어남에 따라 전년 38억원 대비 156.1% 증가한 98억원을 기록했다.


컬쳐웍스는 해외사업에서 큰 폭의 성장을 이뤄냈다. 1분기 매출액은 1150억원으로 전년 1119억원 대비 2.8% 늘어났다. 영업이익도 운영효율화를 통해 마이너스(-)110억원에서 11억원으로 흑자전환 했다.


롯데쇼핑 관계자는 "이번 1분기에는 고물가, 고금리 장기화에 따른 경기 침체 속에서도 수익성 개선 노력에 힘쓰고 있다"며 "매출 확대와 손익 개선을 중심으로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딜사이트 무단전재 배포금지

농협생명보험
lock_clock곧 무료로 풀릴 기사
help 딜사이트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특별한 콘텐트입니다.
무료 회원 가입 후 바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more
딜사이트 회원전용
help 딜사이트 회원에게만 제공되는 특별한 콘텐트입니다. 무료 회원 가입 후 바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회원가입
Show moreexpand_more
에딧머니성공 투자 No.1 채널 more
딜사이트 제약바이오 포럼
Infographic News
IPO 수요예측 vs 청약경쟁률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