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가 사람들]
윤종규 회장, 'KB 인베스터 인사이츠 2023' 참여 外

윤종규 KB금융 회장, 'KB 인베스터 인사이츠 2023' 참여


윤종규 KB금융 회장이 지난 31일 열린 'KB Investor Insights 2023'에 연사로 참여했다.(사진 제공=KB금융)

[딜사이트 이성희 기자] KB금융그룹은 지난 1월31일 개인과 기관고객을 대상으로 KB금융그룹의 투자철학을 제시하고 2023년 경제전망 및 투자테마를 공유하는 투자 콘퍼런스 'KB 인베스터 인사이츠(Investor Insights) 2023'을 개최했다. 


'그레이트 리셋(Great Reset): 한국의 금융환경 변화와 새로운 투자문화 형성'이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콘퍼런스에는 윤종규 회장을 비롯한 지주 및 계열사 경영진과 내외부 전문가들이 참여했다. CEO, 경제전망, 개인고객, 기관고객 등 총 4개 세션으로 구성됐으며 자체적으로 제작한 메타버스 공간에서 KB금융의 주요 고객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첫번째 CEO세션에서는 윤 회장이 '2023년 KB금융그룹이 시장에서 하고자 하는 역할'과 'KB금융이 지향하는 투자철학'을 발표했다. KB금융의 투자철학은 '고객중심을 최우선 가치로 하여 그룹의 전문성과 체계적인 리스크관리를 바탕으로 지속가능한 포트폴리오 기반의 안정적 이익을 추구하는 것'을 말한다. 


윤 회장은 'KB금융의 투자철학' 실천을 위한 대고객 약속으로 "KB의 고유자금을 운용하는 것처럼 책임감을 갖고 고객중심을 최우선적으로 해 맡겨주신 소중한 자금을 운용하겠다"며 "KB금융 계열사들의 역량을 결집해 최고의 전문성을 갖추도록 지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와 더불어 철저한 리스크 관리 및 체계적인 투자 프로세스를 통해 고객들에게 최적의 자산 솔루션을 제공할 것을 약속했다.


함영주 하나금융 회장, 2023년 3대 전략과제 발표


함영주 하나금융 회장(왼쪽에서 5번째)이 그룹 경영진과 함께 '세계를! 미래를! 하나로!' 구호를 외치며 아시아 최고 금융그룹 달성을 위한 다짐을 하고 있다.(사진 제공=하나금융)

하나금융그룹은 지난 1월28일 '하나금융그룹 출발 2023: One Spirit! 세계를 미래를 하나로!'를 개최하고 아시아 최고 금융그룹으로의 도약을 위한 2023년 3대 전략 과제를 발표했다. 


이날 발표된 하나금융그룹 2023년 3대 전략 과제는 함영주 회장이 신년사를 통해 밝힌 바 있는 ▲글로벌 위상 강화 ▲디지털 금융 혁신 ▲업의 경쟁력 강화를 구체화한 것으로, 이를 통해 함 회장은 2023년 다가올 위기를 극복하고 새로운 성장 기회를 찾자고 강조했다.


함 회장은 "하나금융그룹은 이제 국내외 1100여개의 네트워크를 갖추고 2만1000여명의 인재들이 함께 꿈을 키워가는 명실상부 국내 최고의 금융그룹으로 자리매김했다"며 "2023년에도 그룹 모두가 원 스프릿(One Spirit)으로 하나가 돼 그룹의 지향점인 아시아 최고 금융그룹을 향해 나아가자"고 밝혔다. 


이날 행사의 백미는 함 회장과 하나금융그룹 15개 관계사 CEO들이 깜짝 등장해 선보인 특별 무대였다. 그룹 경영진들이 한 마음, 한 목소리로 부른 '이 세상 살아가다 보면' 합창은 그룹 임직원 모두가 하나인답게 서로를 배려하며 어려움을 극복하자는 커다란 울림과 메시지가 돼 참석자들에게 전달됐다.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 그룹 신입직원 공동연수 참석


손태승 회장(가운데), 그룹사 대표이사, 그룹 신입직원이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 제공=우리금융)

우리금융그룹은 지난 1월30일부터 2박3일간 7개 그룹사에서 채용한 신입직원을 대상으로 그룹 공동연수를 진행했다. 이번 그룹 공동연수는 우리은행, 우리카드, 우리금융캐피탈, 우리자산신탁, 우리자산운용, 우리신용정보, 우리에프아이에스 등 7개 그룹사 신입직원들이 함께 했다. 


우리금융그룹 본사에서 열린 공동연수 개강식에는 손태승 회장이 참석해 그룹 신입직원에게 축하인사를 건네며 격의 없는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손 회장은 이날 개강식에서 신입직원들에게 올해 금융환경과 그룹 비전을 이야기했다. 특히 그룹의 경쟁우위 확보를 위한 '고객 중심 디지털 플랫폼 확장'을 강조했다. 또 직장 선배이자 그룹 회장으로서 '긍정적 사고와 열정'은 물론, '우리금융그룹 동료'로서 함께 성장을 당부하며 "기본에 충실한 자세로 내실을 잘 채우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승열 하나은행장, 이디야커피와 상생 업무협약 체결


이승열 하나은행장(사진 왼쪽)이 문창기 이디야커피 회장(사진 오른쪽)과 함께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 제공=하나은행)

하나은행은 지난 1일 하나은행 본점에서 대한민국 대표 커피 브랜드 기업인 이디야커피와 가맹점 금융지원 등을 위한 상생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 


하나은행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이디야커피 가맹점과의 동반성장을 위한 ▲가맹점 대상 맞춤형 금융상품 지원 ▲가맹점 대상 금리, 수수료 등 금융우대 서비스 제공 ▲가맹점에 대한 금융컨설팅을 제공한다. 또 하나은행은 이디야커피에 ▲맞춤형 통합 자금관리시스템 지원 ▲소속 임직원에 대한 각종 금융서비스 제공 ▲이디야커피 및 가맹점을 위한 공동사업개발 등에 지속적으로 협력할 계획이다. 


이승열 하나은행장은 "대한민국 대표 토종 커피 브랜드로 그 자체가 대한민국 커피의 역사인 이디야커피의 3000여 가맹점이 편리하고 다양한 금융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온 힘을 다해 지원할 계획"이라며 "하나은행이 이디야커피의 상생 협력 동반자로서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협업의 범위를 지속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최문섭 NH농협손보 사장, 제주 애월읍 폭설 피해 현장 방문


최문섭 NH농협손해보험 대표이사(왼쪽)와 김병수 애우얼농협 조합장이 1월30일 제주 애월읍 폭설 피해현장을 둘러보고 있다. (사진 제공=NH농협손해보험)

최문섭 NH농협손해보험 대표이사 사장이 지난 1월30일 폭설 피해를 입은 제주 애월읍 피해 현장에 방문해 현황을 점검하고 피해 농업인을 위로했다. 


최 사장은 "제주 지역에 집중된 폭설로 인해 농가의 피해가 커 매우 안타깝다"며 "신속한 피해 조사를 통해 농작물재해보험 가입 농가의 경영 안정을 적극 지원 하겠다"고 전했다. 


NH농협손보는 지난 24~25일 제주 지역 폭설로 인한 월동무 등 밭작물, 원예시설의 피해를 살펴보기 위해 현장점검에 나섰다. 최 사장과 NH농협손보 손해조사 담당자 등이 제주 애월읍의 농가를 방문해 피해상황을 점검하고 신속한 사고조사와 피해 지원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딜사이트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
금융가 사람들 7건의 기사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