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대체투자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딜사이트 변경안내-3
원티드랩 투자 VC, 엑시트 꽃길 '활짝'
최양해 기자
2021.08.20 13:00:18
KTB·에이티넘·스톤브릿지 등 주요 투자자 잭팟 가시화
이 기사는 2021년 08월 19일 15시 55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 플러스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딜사이트 최양해 기자] 원티드랩이 이달 코스닥 시장에 상장하면서 재무적투자자(FI)들의 투자 회수길이 열렸다. 이미 주요 투자사 세 곳은 보유 지분 일부를 매각하며 투자원금의 절반 이상을 회수한 것으로 나타났다. 추가 자금 회수에도 청신호가 켜진 상황이다.

19일 벤처투자 업계에 따르면 원티드랩 지분 5% 이상을 보유한 KTB네트워크와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는 최근 장내매도를 통해 투자금 일부를 회수했다. 처분 주식수는 많지 않았지만, 투자 당시보다 지분가치가 껑충 뛰며 큰 수익을 올렸다. 상장 첫날 원티드랩이 '따상(공모가 두배 시초가 형성 뒤 상한가)'에 성공한 효과도 누렸다.


KTB네트워크는 한 차례 장내매도를 통해 약 57억원을 회수했다. 시리즈A 투자 당시 자금을 조달한 'KTBN 7호 벤처투자조합'과 시리즈B 후속 투자 당시 활용한 'KTBN 16호 벤처투자조합' 보유 지분 일부를 현금화했다. 주당 9만원 안팎에 총 6만3785주를 처분해 투자원금(32억5000만원)을 뛰어넘는 수익을 일찌감치 확보했다.


최종 회수성과는 6~7배가 거론된다. 여전히 두 펀드로 보유한 지분이 33만여주에 달한다. 이를 18일 종가(6만7500원) 기준으로 환산하면 약 226억원 가치다. 향후 주가가 공모가(3만5000원) 수준으로 떨어진다고 가정해도 117억원 이상을 거둬들일 수 있는 규모다.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는 현재까지 약 24억원을 회수했다. '에이티넘성장투자조합2018'로 보유한 보통주 2만5629주를 주당 9만원대에 매각했다. 투자원금(50억원)의 절반가량을 현금화한 셈이다. 잔여 지분은 32만6851주로 18일 종가 기준 약 220억원 가치로 환산된다. 최종 4~5배 차익을 기대케 한다.

관련기사 more
VC 설립한 원티드랩···혁신기업 투자 나선다 컴퍼니케이 "올해 역대 최대 펀딩·투자 실적 달성" KTB네트워크, 원티드랩 투자 회수 '잭팟' 상장 추진 '애니메디솔루션', VC 엑시트 청신호

스톤브릿지벤처스는 이들보다 앞서 투자금 일부를 회수했다. 원티드랩 상장 당시 구주매출 물량으로 총 2만4832주를 내놓으며 8억7000만원가량을 현금화했다. 투자원금(15억원)의 절반을 살짝 웃도는 규모다.


구주매출 후 주식수는 22만여주가 남았다. 시리즈A 투자에 참여한 '미래창조네이버스톤브릿지 초기기업투자조합'이 13만주, 시리즈B 투자를 단행한 '스톤브릿지 성장디딤돌 투자조합'이 9만주를 갖고 있다. 18일 종가로 환산하면 150억원 이상 가치다.


이밖에 컴퍼니케이파트너스, 코오롱인베스트먼트, SL인베스트먼트 등 기관 투자자들도 본격적인 투자금 회수에 착수할 것으로 보인다. 보호예수기간이 대체로 1~2개월로 길지 않은 편이다.


원티드랩은 2015년 출범한 플랫폼 기업이다. 인공지능(AI)을 활용해 채용 서비스를 제공하는 '원티드'를 운영한다. 연평균 107% 성장률을 기록하며 꾸준히 몸집을 키워왔다. 지난해에는 코로나19로 비대면 채용 시장이 활성화하면서 설립 이후 처음으로 매출액 100억원을 돌파했다. 올 1분기에는 영업이익도 흑자로 전환하며 성공적인 증시 입성을 이뤘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딜사이트 무단전재 배포금지

딜사이트 변경안내-3
제1회 딜사이트 IB 대상
Infographic News
회사채 발행금액 Top10 그룹
Issue Today more